::: Welcome to Conservation Genome Resource Bank for Korean Wildlife :::
 
17_c.gif 문헌정보
17_c.gif 야생동물관련 자료 및 소식
17_c.gif 종정보
17_c.gif 보전유전학/보전생물학 자료
17_c.gif 야생동물의학 소식 및 자료
  - 천연기념물의 대상
sound.gif 갤러리
sound.gif 자유게시판 (옛날 게시판)
sound.gif 관련사이트
sound.gif 자료실
sound.gif 찾아오시는 길
야생동물관련 자료 및 소식

View Article
Name
  운영자 2006-12-26 11:47:45 | Hit : 12926 | Vote : 4627
Subject   [소식] 등산객 공격당해도 공단은 "포획말라" (조선일보, 2006. 12. 24)
제목: 등산객 공격당해도 공단은 “포획말라”

반달가슴곰 방사 5년… ‘지리산의 골칫거리’로
“빨리 잡아들여야” 현장팀 보고 무시돼
야생복원 꿈꾸다가 곰도 사람도 잡을판

지리산=박은호기자 unopark@chosun.com

지리산 반달가슴곰(1급 멸종 위기종·천연기념물 329호) 복원사업이 위태롭다. 멸종 위기종 복원을 위한 국내 첫 프로젝트로 2002년 이후 지금까지 방사된 곰은 모두 24마리. 환경부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2008년까지 12마리를 더 풀어 ‘자연 번식 등으로 2015년쯤이면 최소 생존 개체군인 50마리를 넘어 지리산에 야생 곰이 복원될 것’이란 야심 찬 계획을 세우고 있다. 과연 그럴까? 현재로선 장밋빛 기대일 뿐이다. 복원은커녕 “사람도 잡고, 곰도 잡을 판”이란 우려가 곳곳에서 터져 나오고 있다. 등산객과 지리산 자락의 주민들은 이미 100㎏ 가량 크기로 훌쩍 자라버린 곰들의 위협에 노출돼 있지만 대책은 따라주지 않는다.

자세한 내용은 아래의 링크를 참조해 주시고 본 기사의 내용이 본 야생동물유전자원은행의 견해가 아님을 명시합니다.


http://news.chosun.com/site/data/html_dir/2006/12/24/2006122400559.html
 Prev   [소식] 귀 짧다고 쥐로 오해하면 곤란해요 (뉴시스, 2006. 12. 29)
운영자
  2007/01/02 
 Next   [소식] 향 뿜는사향 노루, 냄새 못 맡는다 (중앙일보, 2006. 11. 29)
운영자
  2006/12/18 


Copyright 1999-2021 Zeroboard / skin by daerew
151-742 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9동 산56-1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85동 802호
Tel 02-888-2744, Fax 02-888-2754, E-mail cgrb@cgrb.org

Copyright © 2002-2004 CGRB All Rights Reserved